KUKJE GALLERY
PERSONAGES
Louise Bourgeois
May 23, 2012 - Jun 29, 2012
K3 Seoul
Introduction
Installation Views
Media Coverage
Publications
Artist
 

Peridot Gallery, New York "Louise Bourgeois: Sculptures", 1950
Photo: Aaron Siskind, (c) The Easton Foundation

관람 안내
전 시 작 가: 루이스 부르주아(Louise Bourgeois, 1911-2010)
전 시 명: PERSONAGES
전 시 일 정: 2012. 5. 23 - 6. 29
전 시 장 소: 국제갤러리 K3

국제갤러리는 루이스 부르주아 개인전 를 개최한다. 2002년 국제갤러리에서 첫 개인전 이후 다섯 번째로 열리는 이번 전시는 작가가 2010년 99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난 후 국내에서는 처음 마련된 자리이다. 전 생애 동안 다양한 예술적 실험과 도전을 거듭해왔던 루이스 부르주아의 작업세계는 조각에서부터 드로잉, 설치, 손바느질 작업까지 하나의 흐름으로 규정짓기 힘든 다양한 소재와 장르를 넘나들었다. 이번 개인전에서는 부르주아가 1940년대 후반에서 1950년대 초반에 작업했던, 모호하게 의인화된 조각 연작인 ‘PERSONAGES’를 집중적으로 선보이며 그녀의 초기 작업세계를 조명한다.

1949년 뉴욕 페리도 갤러리(Peridot Gallery)에서 처음 선보인 이 작품들은 1950년과 1953년 같은 곳에서 전시된 바 있으며, 등신대의 크기이면서 아래로 내려갈수록 점점 가늘어지고 추상화된 외형적 특성을 가지고 있다. 1938년 남편과 함께 파리에서 뉴욕으로 이주하였던 부르주아는 프랑스에 두고 온 가족이나 친구들을 생각하며 이 조각작품으로 그들을 상징적으로 재현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부르주아는 당시 아내로서, 엄마로서, 그리고 젊은 작가로서 느끼는 두려움과 공허함을 그녀의 인생에서 중요한 인물들을 불러내어 그 공간을 채우려고 하였다. 부르주아는 이 연작에서 그녀의 예술적 노력이 진정으로 성숙하게 표현되었다고 언급한 바 있으며, 실제 이 작품들을 통해 그녀가 조각가로서 자리를 공고히 다질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

이번 전시에서는 ‘PERSONAGES’ 연작 14점과 부르주아의 대표적 설치작품인 ‘밀실(Cells)’ 연작 중 1점도 함께 전시하여 감상의 폭을 넓힐 수 있도록 하였다. 그녀의 오랜 작업 여정 가운데에서도 초기작들을 함께하며 개인적인 이야기를 통해 보편적인 공감을 이끌어 내는 루이스 부르주아 작업의 특성을 다시 한번 찾아볼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

루이스 부르주아는 1911년 파리에서 태어났다. 21세기 예술가 가운데 가장 중요한 인물 중 한 명인 부르주아는 71세가 되던 1982년 뉴욕현대미술관에서 열린 회고전을 계기로 국제적 명성을 확고히 하였다. 이후로 미국과 유럽, 남미와 일본 등지에서 수 차례 회고전을 가졌으며, 1999년 베니스 비엔날레에서 황금 사자상을 수상하였다. 그녀의 작품은 현재 뉴욕과 빌바오 구겐하임 미술관, 뉴욕현대미술관, 런던 테이트 모던, 파리 퐁피두 센터 등 세계 유수의 미술관과 주요 컬렉션에 소장되어 있으며, 2007년부터 2009년까지 런던의 테이트 모던을 시작으로 유럽과 미국을 순회하는 대규모 회고전을 가진 바 있다.


Kukje Gallery is very pleased to present a unique historical exhibition of Louise Bourgeois sculptures. Titled Personages, this will be Bourgeois’ fifth solo exhibition at the Gallery since her first show in 2002. The current exhibition also marks the first show in Korea after her passing in 2010 at the age of 99. Bourgeois is widely celebrated as one of the twentieth century’s most important artists and her studio practice was characterized by an unwavering commitment to experimentation and multimedia work. She mastered genres as diverse as sculpture, drawing, installation and textiles - an eclecticism that both defines her genius and makes her significant formal and historical contributions defy easy categorization. The exhibition features early work created by Bourgeois from the 1940s through the early 1950s, with a focus on the eponymously named totemic works known as Personages.

The Personages were first shown as an environmental installation at the Peridot Gallery in New York City, in 1949 and in subsequent exhibitions there in 1950 and 1953. Free standing and life sized, these uncanny anthropomorphic works are a haunting symbolic representation of the artist’s family and friends whom she left behind in Paris when she moved to New York in 1938. The anxieties and emotional void she felt as a new wife, mother, and as a young artist in a strange city, are all embodied by these surrogate works. Described by Bourgeois as her first mature artistic effort, the Personages firmly established her as an important sculptor in post-war America.

Already widely known and loved in Korea, this exhibition aims to broaden the knowledge of the artist’s artistic evolution by showing early iconic works. By bringing together fourteen sculptures from the Personages series in addition to a single installation from her well-known series, Cells, the major themes of Bourgeois’ life work are presaged. By showcasing these powerful and highly personal early works, viewers are encouraged to identify with the artist’s life-long concern with psychology and the human condition, while simultaneously learning about her special biographical narrative.

Born in Paris in 1911, Louise Bourgeois is one of the most important artists of the twenty first century. Her first retrospective was held at the Museum of Modern Art in New York in 1982. Since then, she has exhibited in major museums around the world and was awarded the Lion d’Or at the 48th Venice Biennale in 1999. Bourgeois’ work can be found in major international museums and collections, including the Solomon R. Guggenheim Museum in New York and Bilbao, Museum of Modern Art, New York, Tate Modern, London and Centre Pompidou, Paris. A comprehensive, full-career retrospective of her work was organized by the Tate Modern, London and travelled to various institutions in Europe and the US from 2007 to 2009.
Download Press Release
  PERSONAGES_en.pdf
  PERSONAGES_kr.pdf